• 처음으로
  • |
  • 로그인
  • |
  • 회원가입
  • |
  • 즐겨찾기

 
[공지] (좋은 글귀) 겨울이 잠든 거리에서 / 이해인
 글쓴이 : 시니어클럽

앞 사람이 남기고 간 외로움의 조각들을

 

살얼음처럼 밟고 가면 나도 문득 외로워진다.

 

아이들이 햇빛과 노는 골목길에서 경이로운 봄을 만난다.

 

조무래기들이 흘린 웃음을 받아 가슴에 넣고

 

겨울이 잠든 거리에 기쁨의 씨를 뿌리며 걷고 싶다


 
   
 

동아리활동